INSPIRE
놀라운 이야기 INSPIRE
Story
들어가면 울고 나온다는, 계동길 사진관 이야기
2018.01.08
  • 24165
  • 80

보정도 없는 한 장의 흑백사진을
두달간 기다렸다 받는 곳,
렌즈 속 자신을 보다가 울음을 터트리는 곳,
계동길 어느 사진관 이야기

Main
Recommend Story